2020.04.19 15:30:00 스포츠경향 김은진기자
해설 데뷔 대기중…‘로켓’ 이동현 “태어나 가장 ‘열공’합니다”
  • 1,259
  • 0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밴드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사진=LG 트윈스 제공]

[사진=LG 트윈스 제공]

 

마운드 위에서 '로켓'으로 불렸던 이동현(37)은 요즘 열심히 공부합니다. "학교 다닐 때는 가볍던 책가방이 이 나이에 꽉 찼다"는 농담으로 변화를 직시하고 있습니다.

 

* 자세한 기사를 보시려면 링크를 클릭해주세요!

전체 댓글 0

0 / 600
이전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