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06 11:15:00 야구친구
[일구이언 30] "투수의 컨트롤과 수비는 나란히 가는거죠."
  • 2,165
  • 3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밴드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투수의 컨트롤과 수비는 나란히 가는거죠."

 

야수의 수비범위는 온전히 신체적인 능력에 의해서만 결정될까? 당연히 강한 어깨와 민첩한 몸놀림을 가지고 있는 선수가 비교적 넓은 공간을 커버할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클리블랜드의 유격수 프랜시스코 린도어 선수는 또 하나의 흥미로운 이야기를 전한다.

 

[사진=MLB.com] [사진=MLB.com]

 

환하게 웃는 표정이 트레이드마크인 린도어는 늘 배터리의 사인을 확인한다. 포수가 어떻게 자리를 잡는지도 체크하고 타자의 스윙 궤적도 살펴본다. 얼마 전 보스턴 레드삭스과의 경기에서 린도어는 J.D. 마르티네스를 상대하는 셰인 비버가 투심을 몸쪽으로 던지려고 하는 것을 포수의 사인과 움직임을 통해 확인했다.

 

배트 스피드가 좋은 마르티네스가 그 공을 친다면 조금 더 깊숙한 수비가 필요할 것으로 판단한 린도어는 투수가 공을 던지려고 하는 순간 슬그머니 3루쪽으로 한두걸음 움직였다. 타구는 린도어의 예상대로 날아와 그대로 글러브에 빨려들어갔다.

 

* 린도어의 수비에 대해 설명하는 MLB NETWORK 영상. 4분 20초부터 위에 설명한 린도어의 움직임을 볼 수 있다. * 린도어의 수비에 대해 설명하는 MLB NETWORK 영상. 4분 20초부터 위에 설명한 린도어의 움직임을 볼 수 있다.

 

25년간 고등학교에서만 선수들을 지도한 트렌트 몬제로(Trent Mongero) 글린 아카데미(Glynn Academy) 감독은 야수가 배터리의 사인을 확인하는 것을 중요하게 여긴다. 어릴 때부터 습관이 되도록 훈련을 시켜야 한다고 주장한다. 

 

[사진=트렌트 몬제로 트위터] [사진=트렌트 몬제로 트위터]

 

미국야구코치협회가 2017년 '올해의 고등학교 코치'로 선정했으며, 미국 전역을 돌며 내야수비에 관한 클리닉을 진행할 정도로 이 분야의 전문가로 인정받고 있는 몬제로 감독은 '인치의 게임'이며 '확률의 게임'인 야구에서는 사소한 습관들이 큰 차이를 만들어 낸다고 믿는다.

 

* 2018년 인디애나폴리스에서 열린 미국야구코치협회 컨벤션에서 트렌트 몬제로 코치가 발표한 강연자료 * 2018년 인디애나폴리스에서 열린 미국야구코치협회 컨벤션에서 트렌트 몬제로 코치가 발표한 강연자료

 

인치(inch)의 게임이라는 것은 1인치(약 2.5cm)의 차이로 희비가 엇갈릴 수 있다는 의미다. 투수가 던진 공이 타자의 배트 어디에 맞느냐에 따라 결과는 확연히 갈린다. 1인치의 차이로 홈런이 될 수도 뜬 공이 될 수도 있다.

 

패스트볼의 수직무브먼트 1인치 차이는 타자의 헛스윙을 이끌어내는데 무시할 수 없는 요인이 된다. 야수도 마찬가지. 우리는 야구를 보며 아슬아슬하게 글러브 옆을 스쳐지나가는 무수히 많은 타구를 보게 된다.

 

몬제로 감독은 우리팀의 투수가 어떤 구종의 공을 어느 코스로 던지는지 매 순간 야수가 확인해서 한두걸음씩 이동하는 연습을 시킨다. 내야수 뿐만 아니라 외야수도 매 투구마다 조금씩 포지션을 수정해 나간다. 2루수나 유격수처럼 직접 눈으로 포수의 사인을 볼 수 없는 코너 내야수나 외야수에게는 사인이나 말로 전달한다.

  

[사진=MLB.com] 린도어 [사진=MLB.com] 린도어

  

여기에 린도어는 자신이 그런 움직임을 가져갈 수 있는 또 하나의 이유를 덧붙인다. 투수의 컨트롤이 뒷받침되어야 한다는 것. 투수가 사인대로 공을 던진다는 확신이 없는데 함부러 위치를 바꿀 수는 없는 법이다. 

 

"컨트롤이 좋은 투수와 경기를 하면 그런 플레이가 가능합니다. 투수의 컨트롤과 수비는 나란히 가는거죠. 우리 팀 투수들은 컨트롤이 좋기 때문에 수비하기가 편합니다."

 

[사진=MLB.com] 코리 클루버 / 통산 9이닝 당 볼넷 1.90 [사진=MLB.com] 코리 클루버 / 통산 9이닝 당 볼넷 1.90

 

마치 몸의 여러 근육과 세포들이 몸 전체의 효율적인 움직임을 위해 저마다의 역할을 하듯 팀의 수비 역시 그라운드에 서있는 9명의 유기적인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야수 개인의 능력을 넘어 확장된다.

 

* 최승표님의 코치라운드 (링크) 클릭! 

 

- 최승표 -

전체 댓글 3

0 / 600
  • 자이안 15300호 2018.09.06 15:32

    대단하다 정말...
    2
  • 자이안 15300호 2018.09.06 15:32

    대단하다 정말...
    2
  • 호돌이 10229호 2018.09.06 22:06

    흥미로운 이야기네요
    0
  • 이글이 10761호 2018.09.07 09:50

    류중일 감독도 선수 시절에 투수가 던지는 공을 체크하고 수비한다고 했었음.
    0
이전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