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13 16:00:00 정세영 기자
[리뷰] 넥센 vs 한화
  • 312
  • 2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밴드
  •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Emotion Icon 한화 리뷰

 

한용덕 감독 체제에서 첫 공식 경기. ‘선발 야구’가 됐다. 한 감독이 콕 찍은 선발 유망주 김민우는 6이닝을 4피안타 3실점(2자책)으로 QS를 달성. 특히, 넥센의 정예 타선을 상대로 주눅들지 않고 자신 있게 공을 던졌다. 타석에서는 그간 한용덕 감독의 마음을 졸이게 했던 호잉이 시원한 대포를 가동한 것이 큰 소득이다. 시범경기 첫 패. 하지만 얻는 게 많은 경기다.

 

Emotion Icon 넥센 리뷰

 

홈런왕이 돌아왔다. 박병호는 이날 두 번째 타석에서 홈런포를 폭발시켰다. 국내 공식 경기 복귀전 첫 안타가 홈런이다. 이날 성적은 2타수 1안타 1타점 1득점 1볼넷. 시즌 3선발 요원인 최원태는 5이닝 동안 2실점의 깔끔한 투구로 풀타임 2년차 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부풀렸다. 박병호와 함께 올해 강력한 홈런왕 후보 초이스의 파워는 여전했다.

 

​- 정세영 기자 -

 

 

[영상=네이버 스포츠(11분 7초)] [영상=네이버 스포츠(11분 7초)]

 

전체 댓글 2

0 / 600
  • 이글이 10004호 2018.03.13 16:10

    수비 진짜 어쩔 ㅠㅠ
    0
  • 웅이 10003호 2018.03.13 16:12

    와아아ㅏㅏㅏ
    0
이전페이지